멍하니 일하다가 갑자기 가고 싶어져서

 

급하게 비행기 예약 해버리고 떠난 제주도.

 

 

 

 

 

 

 

 

넥슨 컴퓨터 박물관.

 

단순히 1세대 컴퓨터부터 최근 세대까지 볼 수 있는 정도일거라 생각했는데

 

그때 당시 좋아했던 게임기들까지 있어서 추억 돋음.

 

 

 

 

 

 

PC 통신.

 

한 번쯤 해본 사람이라면 나이대가 바로 나옴.

 

참고로 난 하이텔 유저

 

 

 

 

 

 

맞아가면서까지 다녔던 오락실.

 

 

 

 

 

 

3세대 콘솔 게임기라는데 나때는 그냥 팩게임으로 불렀지.

 

패밀리, 제믹스 등등 많았는데 기억이 안나네

 

 

 

 

 

 

 

 

 

 

 

 

 

 

 

 

 

 

 

 

 

 

 

 

 

 

 

 

 

 

 

렌트카를 받는 순간부터 비가 오기 시작.

 

첫째날은 대충 돌아다니다 쉬려고 했지만 그래도 너무 쉬니까 안타까움.

 

숙소 근처에 있던 이름 모르는 바닷가나 돌아보고.

 

 

 

 

 

 

 

 

 

 

 

 

 

 

 

 

 

 

 

 

 

 

 

 

둘째날은 눈을 뜨면서부터 비가 오는걸 보고 웃음부터 나고잉.

 

사람이 살다가 극도로 어이가 없거나 짜증이 나면 화가 아니라 웃음이 나더라.

 

어차피 혼자 여행이긴 하지만 집에 있을 때나 다름없이

 

방에서 뒹굴거리기만 할 순 없기에 비 맞으면서 돌아다녀봄.

 

 

 

비 올때 걸으면 좋다고 추천 받은 사려니숲길.

 

진짜 좋았다.

 

누가 나한테도 같은 질문을 하면 비 오는 사려니숲길 추천 해줄거다.

 

 

 

 

 

 

 

 

 

 

 

 

 

 

 

 

 

 

 

 

 

 

 

 

 

 

 

 

 

 

 

 

 

 

 

 

마지막 날은 그나마 날씨가 좋아서

 

일찍부터 카페에서 커피 시켜놓고 멍 때리면서 안구정화.

 

하루만 더 있었으면 싶었는데

 

망할 현실 노예.

 

 

 

 

비 덕분에 이번 제주도 여행은 혼밥 먹방이었지만

 

여유롭게 푹~ 쉬다와서 기분이 겁나 좋았다.

 

이런식으로 자주 떠야겠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사진 >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제주도 여행  (0) 2016.10.10
필름 사진  (0) 2016.07.13
다대포  (0) 2016.06.22
의성 조문국사적지  (0) 2016.05.21
아미미술관  (0) 2016.05.18
겹벚 엔딩  (0) 2016.04.26

 

 

 

 

필름 사진 매력이라면

 

좋았던 출사지를 잊을만하면 다시 생각나게 해준다는거다.

 

 

 

 

 

 

 

 

 

 

 

 

 

 

 

 

 

 

 

 

 

 

 

 

 

 

 

 

 

 

 

 

 

 

 

 

 

 

 

 

 

 

 

 

 

 

 

 

 

 

 

 

 

 

 

 

 

 

 

전문가들은 어떤지 모르겠지만

 

취미로 즐기려는 나는 개인적으로 필름 사진에 대해서는 리사이즈 외에 편집은 하지 않는다.

 

노출값, 수평, 색감 등등 원본 그대로의 느낌을 좋아한다.

 

 

 

이번에 살짝 생각했는데

 

나한테는 DSLR 보다 필카가 더 잘 맞는게 아닌가싶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사진 >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제주도 여행  (0) 2016.10.10
필름 사진  (0) 2016.07.13
다대포  (0) 2016.06.22
의성 조문국사적지  (0) 2016.05.21
아미미술관  (0) 2016.05.18
겹벚 엔딩  (0) 2016.04.26

 

 

 

몇년만에 다대포 좋다!!

 

 

 

 

 

 

 

 

 

 

 

 

 

 

 

 

 

 

 

 

 

 

 

 

 

 

 

 

 

언젠가부터 포스팅을 할때

 

글 쓰는걸 주저하게 된다.

 

 

 

사실 귀찮은 이유가 가장 크기도 하지만

 

내가 좋아서 하는 일을 다른 사람한테 보여주면서

 

내 생각은 이렇다는 걸 굳이 글로써 표현해야하나 싶은 마음이 든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사진 >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제주도 여행  (0) 2016.10.10
필름 사진  (0) 2016.07.13
다대포  (0) 2016.06.22
의성 조문국사적지  (0) 2016.05.21
아미미술관  (0) 2016.05.18
겹벚 엔딩  (0) 2016.04.26

 

 

 

몇년전에 작약밭을 찾아갔다가 실패하고

 

이번에 우연한 소개로 알게된 의성 조문국사적지.

 

 

 

 

 

 

 

 

이러이러한 전경.

 

 

 

 

 

 

 

 

 

 

 

 

 

실제로 작약꽃을 본건 처음인데

 

약재로 쓰인다길래 꽃 자체는 그저그럴줄 알았더만 생각보다 이쁨.

 

 

 

 

 

 

 

 

 

 

 

 

 

 

 

 

 

 

가족, 연인, 친구들끼리

 

아놔... 나만 혼자.

 

 

 

 

 

 

 

 

 

 

 

 

그늘이 없어서 해가 쨍쨍할 땐 힘든데

 

해질쯤 노을 걸어서 담아오기 좋을 듯 싶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북도 의성군 금성면 |
도움말 Daum 지도

'사진 >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필름 사진  (0) 2016.07.13
다대포  (0) 2016.06.22
의성 조문국사적지  (0) 2016.05.21
아미미술관  (0) 2016.05.18
겹벚 엔딩  (0) 2016.04.26
순매원  (2) 2016.03.25

 

 

 

 

 

 

 

 

 

 

 

 

 

 

 

 

 

 

 

 

빛이 정말 좋은 날이었는데

구석구석 많이 담아오지 못해서 살짝 아쉽다.

 

다음에 기회가 생기면 미친듯이 담아올거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사진 >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다대포  (0) 2016.06.22
의성 조문국사적지  (0) 2016.05.21
아미미술관  (0) 2016.05.18
겹벚 엔딩  (0) 2016.04.26
순매원  (2) 2016.03.25
홍콩 (Film ver.)  (0) 2016.03.22

 

 

 

겹벚꽃(=왕벚꽃) 이라는 걸 알게됐고

 

처음으로 구경하고 담아볼 수 있었다.

 

카메라 기변을 핑계로 여러 번 다니면서 많이 찍어봤다.

 

 

 

 

 

 

 

 

 

 

 

 

 

 

 

 

 

 

 

 

 

 

 

 

 

 

 

 

 

 

 

 

 

 

 

 

 

 

 

 

 

 

 

 

 

 

 

 

 

 

 

 

 

 

 

 

 

 

 

 

 

 

 

 

 

 

 

 

 

 

 

 

 

 

 

 

 

 

 

 

 

 

 

 

그냥 벚꽃보다 엔딩때 바닥에 깔려있는 겹벚이 정말 겁나 좋다던데

 

내년에는 모델 만들어서 제대로 담아보고 싶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대구 달서구 상인동 1530 | 월곡역사공원
도움말 Daum 지도

'사진 >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의성 조문국사적지  (0) 2016.05.21
아미미술관  (0) 2016.05.18
겹벚 엔딩  (0) 2016.04.26
순매원  (2) 2016.03.25
홍콩 (Film ver.)  (0) 2016.03.22
홍콩 (DSLR ver.)  (0) 2016.03.18

 

 

 

실력따윈 전혀 없지만 그래도 나름 운영진인 사진 동호회에서 순매원을 갔다.

 

평일에 조용히 다녀오려고 했지만

 

우리나라엔 나처럼 평일 낮시간에 더 한가한 사람이 겁나 많았다.

 

 

사람은 겁나 많고 매화는 겁나 없고

 

겁나는게 많아~ 너무 무섭다.

 

 

 

 

 

 

 

 

 

 

 

 

 

 

 

 

 

 

 

 

 

 

 

 

 

 

 

 

 

 

 

 

 

 

 

 

 

 

 

 

 

 

 

 

 

 

 

 

 

 

함께 했던 카페 여자 회원님들.

 

개인 블로그 포스팅에 막 갖다써도 될진 모르겠지만

 

지우기 귀찮다는 핑계로 그냥 쓸란다.

 

그분들은 여기 들어오실 일이 없...겠지??

 

 

 

 

 

 

 

 

 

 

 

 

 

 

 

 

 

 

 

 

 

 

 

 

꽃잎을 더 많이 모아서 감성적인 연출 사진을 찍고 싶었는데

 

여러가지 상황이 도와주질 않아 이정도로만...

 

벚꽃 보러 가서는 제대로 감성 포텐 터지고 와야지

 

아... 매화 포스팅 중에 벚꽃 얘기하니 매화한테 미안하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사진 >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아미미술관  (0) 2016.05.18
겹벚 엔딩  (0) 2016.04.26
순매원  (2) 2016.03.25
홍콩 (Film ver.)  (0) 2016.03.22
홍콩 (DSLR ver.)  (0) 2016.03.18
덕유산 향적봉  (0) 2016.02.12
  1. 술도 2016.03.25 07:45 신고

    2년전 사진이랑 느낌이 확 다르네~

 

 

 

 

홍콩 사진 필름 버전.

 

출사라고 할지 여행이라고 할지 제목이야 어찌됐든 결론은 좋았다.

 

 

 

 

 

 

 

 

 

 

 

 

 

 

 

 

 

 

 

 

 

 

 

 

 

 

 

 

 

 

 

 

 

 

 

 

 

 

 

 

 

 

 

 

 

 

 

 

 

 

 

 

 

 

 

 

 

 

 

 

 

 

DSLR이랑 필름 둘다 메고 다닐땐

 

내가 왜 이렇게까지 하는건가?? 하는 의구심이란게 생겼었다.

 

습한 날씨에 그냥 다녀도 힘든데 카메라 두대에 가방까지..

 

하지만 결과물을 보고 뿌듯했다.

 

 

 

 

 

 

 

 

 

 

 

 

 

 

 

 

 

 

 

 

 

 

 

 

 

 

역시 홍콩은 야경!!

 

필름 맛으로 야경 사진을 느껴보니

 

나한텐 DSLR 보단 필름이 더 어울리는거 같다.

 

 

여행 좋다.

홍콩 좋다.

필름 좋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사진 >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겹벚 엔딩  (0) 2016.04.26
순매원  (2) 2016.03.25
홍콩 (Film ver.)  (0) 2016.03.22
홍콩 (DSLR ver.)  (0) 2016.03.18
덕유산 향적봉  (0) 2016.02.12
삼양목장 & 양떼목장  (0) 2016.01.07

 

 

한 달만에 계획해서 무작정 떠난 홍콩 출사.

 

출사가 목적이라 힘들었지만 DSLR이랑 필카 모두 메고 다님.

진심 힘들었지만 사진보니 좋다.

 

이번엔 DSLR 버전.

 

 

 

 

 

 

 

 

 

 

 

 

 

 

 

인천 공항은 이번이 처음이다.

나이 먹고 가장 후회가 되는 건 여행을 많이 못 다녀본 일.

 

국내는 사진을 시작하면서 그래도 자주 다녔지만

여권에 도장 찍을 일은 용기가 없어서인지 지난 대마도 이후에는 처음.

 

그래서 공항 사진도 찍어보고 전동... 저거저거 갑자기 이름이 생각 안나네.

'저걸 왜 타야하는거지?' 싶었는데 짐 들고 조금 걸었더니 '아~ 이래서 타야되는구나' 싶었지.

 

아놔 촌놈마냥 공항 얘기로 이만큼이나..

 

 

 

 

 

 

 

 

 

 

비행기를 안타본건 아니지만

비행기 타면 이런 사진은 찍어야만 할 거 같은 의무감.

 

 

 

 

 

 

사진은 홍콩 낮과 밤을 나누어 포스팅 한다.

 

지금부터는 홍콩 낮.

 

 

 

 

 

 

 

 

 

 

홍콩엔 여러 종류의 버스가 있지만.

대표적인 트램은 홍콩 여행에서 한 번쯤은 꼭 타보길 권한다.

 

 

 

 

 

 

 

 

 

 

 

 

 

 

 

 

 

 

 

 

 

 

 

 

 

 

 

 

 

 

 

 

 

 

 

 

 

 

 

 

 

 

 

 

 

 

 

 

 

 

 

 

 

 

 

 

 

 

 

 

 

 

 

 

 

사진을 보고 지인이 그런 말을 했다.

'홍콩은 거대한 영화 세트장 같다.'

 

해가 떠있을 때의 홍콩은 중심가부터 골목골목마다 그런 느낌이 들었다.

 

 

 

 

 

 

 

 

 

 

 

 

 

 

 

함께한 동생분.

좋지 않은 내 성격 맞춰가며 함께 해준 점 감사하다.

 

 

 

 

 

 

 

 

 

 

 

 

 

 

이제부터는 홍콩의 밤거리~

 

 

 

 

 

 

 

 

 

 

 

 

 

트램타고 이동중에 찍은 사진이라 초점이 나갔는데

함께 한 동생이 '좋다~' 라고 한 사진.

 

초점이 안맞는 사진은 틀린 사진인 줄 알았지만

나보다 잘 찍는 사람이 하는 말이니 괜히 귀가 팔랑거려서 좋아보임.

 

 

 

 

 

 

 

 

 

 

 

 

 

 

 

 

 

 

 

 

 

홍콩을 대표하는 버스라면 트램.

택시는 저 빨간거~

 

뒤통수 맞기 쉽다해서 쫄아서 타보진 않음.

 

 

 

 

 

 

 

 

 

 

 

 

 

 

 

아는 사람은 알겠지만 소호거리.

 

 

 

 

 

 

 

 

 

 

 

 

 

 

 

 

 

 

 

 

 

 

 

 

 

 

 

예전에 제주도 출사가서 사진 많이 남기지 못한 전과가

아직까지 죄스러워서(?) 이번엔 일단 많이 막 찍어댔다.

 

맘에 드는 사진 한 장이라도 있길 바란다.

 

 

 

 

 

 

 

 

 

 

 

 

 

 

 

 

 

 

 

홍콩이 습한 동네이다보니

낮에는 의욕은 넘치지만 금방 지치고 힘들어서

걸어다니던지 말을 하던지 둘 중 하나였다.

 

그.런.데. 홍콩의 밤.

awesome!!

 

왜 홍콩의 밤거리를 노래하는지

설명을 안들어도 알겠더라.

 

이유없이 그냥 막 완전 겁나 기분이 좋아짐.

 

 

홍콩 DSLR 버전 끝.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사진 >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순매원  (2) 2016.03.25
홍콩 (Film ver.)  (0) 2016.03.22
홍콩 (DSLR ver.)  (0) 2016.03.18
덕유산 향적봉  (0) 2016.02.12
삼양목장 & 양떼목장  (0) 2016.01.07
STUDIO VALOR  (0) 2015.12.13

+ Recent posts